메뉴

배달의민족, ‘배민 떡볶이 마스터즈’ 로 최고의 떡볶이 미식가 1인 가린다

URL복사


[푸드투데이 = 이하나기자] ‘배달의민족'이 국내 최고의 떡볶이 미식가를 가리기 위한 ‘배민 떡볶이 마스터즈' 행사를 오는 11월 11일 개최한다.


‘배민 떡볶이 마스터즈'는 떡볶이를 즐겨 먹는 것을 넘어 떡볶이 미식가를 자처하는 이들이 모여 ‘배민 떡볶이 마스터'로 불릴 최후의 1인을 뽑는 행사다. 배달의민족은 전 국민의 소울 푸드로 일컬어지는 ‘떡볶이'에 대한 애정을 맘껏 뽐내는 자리이자, 떡볶이를 사랑하는 이들이 어울려 놀 수 있는 축제를 만들자는 계획이다.

최고의 떡볶이 미식가를 뽑는 행사인 만큼 사전 예선도 치러진다. 10월 14일부터 23일까지 진행되는 1차 예선은 배민 떡볶이 마스터즈 공식 홈페이지에 접속해 떡볶이에 대한 객관식 10문항을 맞추면 된다. 무제한 응시 가능하고 만점자에 한해 2차 응시 자격이 주어진다.

2차 예선은 10월 25일부터 29일까지, 1차 예선과 동일하게 배민 떡볶이 마스터즈 공식 홈페이지에서 응시하면 되지만 2차 예선은 1차 예선과 달리 서술형 문제로 진행된다. 떡볶이에 대한 3가지 문항에 각각 최소 100자 최대 500자 이내로 답변을 작성해야 한다.

1, 2차 예선을 모두 마친 참가자에 한해 현장 결선 입장권 구매가 가능하다. 입장권은 11월 1일, 배달의민족 브랜드제품 온라인몰 ‘배민문방구'에서 판매된다. 오프라인 행사의 특성상 제한된 공간에서 진행되다 보니 입장권은 250장 한정 수량으로 판매된다. 입장권 가격은 1만 원으로 노쇼를 방지를 위함이며 입장권 1장당 동반 1인까지 입장이 가능하다.

오프라인 결선은 11월 11일 서울 광진구 세종대학교 광개토관 컨벤션홀에서 열린다. 최종 우승자에게는 일 년 동안 매일 떡볶이를 먹을 수 있도록 배달의민족 떡볶이 쿠폰인 분식 카테고리에 있는 15,000원의 쿠폰 365장을 증정한다. 떡볶이를 사랑하는 사람들이 모인 만큼 떡볶이로 하나될 수 있는 다양한 부대 행사도 마련할 계획이다.

배달의민족 장인성 마케팅 상무는 “그동안 배달의민족에서 진행했던 치믈리에 행사, 배민 신춘문예 등에서 드러나듯 배달의민족은 우리 주변의 평범한 이웃들의 비범한 능력에 주목하고 있다”며 “떡볶이에 대한 남다른 애정과 지식을 겸비한 숨은 능력자를 발견해 상을 주며 진지하면서도 위트있게 우리의 음식 문화에 기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예선 심사 기준은 떡볶이를 향한 열정의 크기를 보이는데 중점을 두며 사실상 떡볶이를 좋아한다면 누구나 합격할 수 있는 수준으로 진행될 예정이지만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비방, 욕설 및 행사의 취지에 맞지 않는 답안을 작성할 경우 심사대상에서 제외하며 불합격 처리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삼양사, 편리미엄 시대 맞춤 큐원 홈메이드 비스킷믹스 3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삼양사(대표 송자량 부사장)는 편리미엄 트렌드에 맞춘 ‘큐원 홈메이드 믹스’ 신제품 3종을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편리미엄은 편리함과 프리미엄을 합친 말로 소비자의 시간과 노력을 아껴주는 제품, 서비스를 선호하는 현상을 가리키는 신조어다. 이번에 출시한 비스킷믹스 3종은 플레인, 크림치즈맛, 버터갈릭맛 3종류로 파우치 포장으로 출시됐다. 이번 신제품은 물 또는 우유와 계란, 비스킷믹스를 섞어 반죽을 만든 후 6등분 해 약 12분간 에어프라이어로 구우면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미국식 소프트 비스킷이 완성된다. 한 번에 먹기 좋은 크기로 간식, 디저트 뿐만 아니라 홈브런치, 홈파티 등 특별한 자리에도 잘 어울린다. 특히 이번 신제품 3종은 작년말 기준 대도시의 10가구 중 약 6가구가 보유하고 있을 정도로 보급이 확대된 에어프라이어를 이용해 간단히 조리할 수 있어 ‘편리미엄’을 추구하는 소비자 만족도를 높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큐원 홈메이드 비스킷믹스는 조리법이 간단할 뿐만 아니라 완성된 비스킷에 잼, 버터, 치즈 등을 토핑하거나 반죽 단계에서 추가 재료를 섞는 등 레시피 변형도 쉬워 자신만의 방식으로 조리법을 바꾸는 모디슈머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