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06 (수)

정책.행정

식약처, 마약류 폐기정보 관리 도우미 모바일 앱 공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병·의원과 약국에서 사용하고 남은 마약류 폐기정보를 휴대폰으로 쉽게 관리할 수 있는 ‘마약류 폐기정보관리 도우미’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이하 ‘앱’)을 공개한다고 6일 밝혔다.

   
그동안 병·의원과 약국의 마약류취급자는 사용하고 남은 마약류를 폐기하려는 경우 관련 정보와 현장사진을 서류나 전자파일로 2년간 보관해야 했다.
 


앞으로는 폐기 현장에서 모바일 앱을 활용해 휴대폰으로 정보를 입력하고 사진을 찍어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으로 바로 전송하고 저장하여 폐기정보를 손쉽게 관리할 수 있게 된다.

모바일 앱에 저장한 폐기정보는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에 로그인해 ‘보고관리’ → ‘자체폐기 정보관리’ 화면에서 확인 및 수정이 가능하며 ‘신규등록’ 기능을 이용해 컴퓨터에서도 폐기정보를 입력할 수 있다.
 
모바일 앱은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마약류통합관리’로 검색해 설치할 수 있으며 아이폰용 앱은 3월말 ‘앱 스토어’에 공개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이번 모바일 앱을 공개하며 “마약류취급자가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을 보다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기능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모바일 앱에 대한 사용 설명은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 홈페이지(www.nims.or.kr) ‘자료실’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모바일 앱과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 사용 시 문의사항은 상담센터(1670-6721)로 연락하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관련태그

식품의약품안전처  마약류 폐기정보  모바일 앱


배너
<푸드투데이 창간 17주년 축사> 김순자 한성식품 대표 "우리나라 식품산업과 안전수준 발전에 큰 역할"
푸드투데이 창간 17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우리나라 전문식품언론으로 17년 동안 변함없이 알차고 유익한 정보제공을 하면서도 항상 발전적이고 전문적인 제언을 함께 제시하여 식품안전과 산업의 발전에 기여하여 오신 황창연 대표님을 비롯한 임직원 여러분들의 남다른 열의를 이 자리를 빌어 깊은 감사의 마음을 드립니다. 식품의 안전과 관련하여 갈수록 식품안전을 위협하는 새로운 위해요소들이 출현하고 많은 사건들이 증가하면서 국민들을 불안하게 하고 있는 반면에, 식품관련업계는 소비자의 품질과 기호에 부응하면서 경쟁력을 강화하여야 하는 책임이 중해지고 있습니다. 이러한 현실에서 푸드투데이는 신속한 정보전달과 함께 문제점 제기를 통한 다양한 개선방향을 제시해 주고, 사회적인 이슈에 대해 객관적이고 과학적인 사실에 근거한 전문적이고 품격있는 비판과 발전방향을 함께 해주고 있기에 식품전문지 중에서도 가장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FAT확대 등으로 인한 무한경쟁의 환경속에서 우리나라 식품산업은 꾸준한 발전을 거듭하여 글로벌체제에서 국가경쟁력의 중요한 부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습니다. 이는 식품산업 분야에 종사하시는 많은 분들의 끊임없는 노력의 결실이며, 이러한 우리나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