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28 (월)

신상품

삼양식품, 시장 칼국수의 뉴트로 버전 ‘튀김칼국수’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삼양식품은 신제품 '튀김칼국수'를 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튀김칼국수는 최근 뉴트로 트렌드를 반영한 제품으로, 전통시장 대표 음식인 칼국수에 튀김고명을 얹어 차별화한 것이 특징이다.

멸치와 대파를 우려낸 깔끔하고 깊은 육수에 튀김을 고춧가루로 버무린 '매콤 튀김후레이크'를 넣어 칼칼한 맛을 더했다. 이와 함께 계란, 김, 깨 등의 후레이크를 풍성하게 추가하고 칼국수 면발을 떠올리는 넓적한 면을 적용해 전통시장에서 맛보던 칼국수와 같은 푸짐함을 느낄 수 있는 제품이다.

패키지는 7,80년대를 연상시키는 서체를 적용한 복고풍 디자인으로 뉴트로 컨셉을 강조했으며, 중장년층에게는 추억의 맛을 젊은층에게는 새로운 맛을 전해주며 어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가격은 1,050원이며 용기면은 2월 중 출시된다.

삼양식품 관계자는 “튀김칼국수는 닭 국물의 손칼국수, 바지락칼국수에 이은 삼양식품의 세 번째 칼국수 제품”이라며 “라면 외에도 우동, 칼국수 등 다양한 카테고리의 제품을 출시해 내수시장 점유율 확대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너
<김수범의 건강칼럼> 몸의 중심과 바른자세, 바른자세 통증 예방
거리에 나가면 많은 사람들이 걸어 다닌다. 모두 두발로 잘 걸어 다닌다고 생각을 한다. 가끔은 몸이 불편하여 걷기가 힘든 경우도 있다. 그러나 거리를 돌아다닐 정도라면 건강한 상태라고 할 수 있다. 그러나 걷는 모습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거의가 다르다. 머리를 앞으로 많이 빼고 걷는 사람, 한쪽 어깨가 올라간 사람, 목이 뻣뻣하게 굳은 사람, 고개를 한쪽으로 기울이고 걷는 사람, 엉덩이가 흔들리면서 걷는사람, 팔자걸음, 안짱걸음으로 걷는 사람, 한쪽발만 벌리고 걷는 사람, 발끝으로 걷는 사람, 몸이 흔들리면서 걷는 사람 등등 거의 모두가 다르게 걷고 있다. 그러나 크게 관심을 갖지 않는다면 그냥 걷는 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이러한 걷는 자세는 몸의 건강상태를 알려준다. 바른자세는 건강을 제공하지만 나쁜 자세는 통증과 질병을 일으킨다. 먼저 인간은 걷는데 어떤 특성이 있을까? 인간은 직립생활을 하는 대표적인 동물이다. 인간의 조상은 네발로 생활을 하다가 진화를 하면서 직립을 하게 되었다는 학설이 지배적이다. 네발로 생활을 할 때에는 매우 안정적이고 체중을 네발로 분산시켜서 힘을 적게 받는다. 그러나 직립을 하게 됨으로써 우리 몸의 구조는 변하기 시작하였고 발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