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5 (화)

식품

'식품도 온라인에서' 식품업계 온라인몰 확장 분주

지난해 국내 온라인 쇼핑 거래액 10조 돌파… 음·식료품 시장 성장세 도드라져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쇼핑의 공간이 매장에서 온라인으로 넘어간 데 이어 식품이나 식사 역시 온라인 쇼핑이 두드러지며 식품업계의 온라인몰 확장이 분주하다.


지난해 통계청이 발표한 ‘2018년 11월 온라인쇼핑 동향’에 따르면 국내 온라인쇼핑 월간 거래액이 두 달 연속 10조 원을 넘어서며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2018년 11월 기준 거래액이 10조 6239억 원으로 1년 전보다 22.1%(1조 9208억 원) 증가한 수치다.

작년 누계 온라인쇼핑 거래액은 100조 원을 훌쩍 넘었다. 이는 블랙프라이데이, 광군제 등을 맞이해 국내 업체 역시 다양한 할인행사를 진행하고 해외 직구의 보편화와 60대 이상 중∙장년층의 온라인 소비 증가가 주요인으로 보인다.

특히 신선 식품이나 매 끼니 역시 온라인을 통해 주문하는 고객이 눈에 띄게 증가했다. 1인 가구와 워킹맘이 늘어나며 가정간편식 선호도가 높아진 영향이다. 실제로 음·식료품은 32.3%, 음식 서비스는 70.9%의 도드라진 시장 성장세를 보였다.

식품업계는 성장하는 온라인 쇼핑 시장과 식품과 식사를 온라인에서 해결하고자 하는 고객이 증가함에 따라 온라인몰을 새롭게 오픈하거나 더욱 편리한 서비스로 재단장하고 있다.

본아이에프는 공식 온라인몰 ‘본몰’에서 가정간편식 등 다양한 제품과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 작년 ‘일상 속 식생활을 선물하다’라는 콘셉트로 온라인몰을 전면 리뉴얼하며 자신은 물론 사랑하는 이에게 따듯하고 건강한 한 끼를 선물할 수 있게 했다. ‘아침엔본죽'과 '본죽 밀타임', 본장조림, 본설렁탕 등 본아이에프의 간편 가정식 제품부터 건강즙 브랜드 '자연을 마시다', 떡, 견과류 등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간식류까지 건강한 식재료로 만든 다양한 제품을 마련해 쇼핑의 폭을 넓혔다.

여기에 본몰의 인기 상품을 즉시 선물할 수 있는 ‘선물 큐레이터 서비스’를 통해 큐레이터가 상황별 맞춤 선물을 제안하는 ‘기프트 토크’를 이용하며 쇼핑의 편의와 재미를 더했다. ‘선물하기’ 결제 기능도 있어 받는 이의 주소가 없어도 이름과 휴대폰 번호만으로 간편하게 선물할 수 있다. ‘대량구매 견적문의’ 서비스로 합리적인 가격과 혜택으로 대량 구매가 가능하며, 네이버 및 카카오톡 아이디(ID)로 이용할 수 있어 편리하다.

굽네치킨은 건강한 치킨 브랜드의 명성에 맞게 닭가슴살 전문 쇼핑몰 ‘굽네몰’을 운영하며 간편한 쇼핑을 위한 ‘굽네몰 앱’을 론칭했다. 굽네몰 앱을 통해 닭가슴살 간편식을 구매하는 고객의 편의성 제고 및 추가 혜택을 증대할 계획이다.

다양한 기획전으로 온라인 장바구니를 채우게 하는 쇼핑몰도 있다. 대상의 통합 온라인 쇼핑몰 ‘정원e샵’은 제품 출시에 따라 제품 성격에 맞는 기획전을 펼치며 할인 혜택과 푸짐한 경품의 이벤트를 동시 진행한다. 현재 정통 프리미엄 소시지 ‘청정원 리치부어스트’ 론칭 기념 할인 쿠폰을 제공하는 기획전이 오는 18일까지 펼쳐지고 있다.

본아이에프 관계자는 “온라인쇼핑 이용 고객이 증가함에 따라 고객의 ‘클릭’을 유도하기 위해 고품질의 제품과 풍성한 혜택, 특별한 서비스를 온라인몰에서 선보이고 있다”라며 “쇼핑의 편리함과 가성비를 중시하며 지속 증가할 온라인쇼핑족을 위해 건강한 식재료로 만든 다양한 라인업의 제품을 출시하고 쇼핑을 돕는 서비스를 계속해서 계발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배너
<김수범의 건강칼럼> 오다리, 엑스다리를 바르게 하는 방법은
나이와 성별에 관계없이 말 못하고 고민하는 것이 있다. 바로 오(O)다리, 엑스(X)다리이다. 자신은 다리를 쭉 펴고 바르게 걸으려고 하지만 마음대로 되지 않는다. 바르게 서서 양 발을 모으고 무릎을 붙여보려고 하여도 붙지 않고 둥그렇게 되고 일자로 모아지지 않는다. 바지나 치마를 입을 때는 통이 크거나 긴치마를 입어서 가린다. 또 중년여성이상의 나이에서도 고민이 많다. 젊었을 때는 크게 표시가 나지 않은 것 같은데 시간이 지날수록 다리가 벌어지면서 오다리가 된다. 뒤에서 보면 몸을 뒤뚱거리면서 걷게 된다. 또한 무릎의 통증도 동반하여 고생도 심하게 한다. 남성도 고민은 마찬가지다. 젊었을 때는 잘 모르다가 어느 순간에 오다리로 걷는 것을 발견하게 된다. 그래서 다리를 바르게 펴 보려고 바르게 걸어 보지만 오다리는 없어지지 않는다. 나이가 들면서 더 심해지는 것 같기도 하다. 우리나라에는 많지는 않지만 엑스다리로 고생을 하는 경우도 있다. 주로 서양인들에게 많은 경우로써 체중이 많이 나가는 사람들에게 많다. 다리를 바르게 하여 걸어 보지만 반듯한 일자다리를 만드는 것은 쉽지가 않다. 오다리, X다리는 왜 오는 것일까? 평소의 생활습관, 타고난 체형 등이 원인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