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7 (월)

식품

김치전문기업 한성식품 최신식 자동화시설 갖춘 정선공장 준공

포기김치.맛 김치 등 1일 47톤 연간 1만4100톤 김치 생산 계획

[푸드투데이 = 김성옥기자] 한성식품(김순자 대표)은 17일 강원도 정선군 신동읍 예미농공단지에 정선공장 개업식을 열었다. 




농림축산식품부 전통김치 6차산업화 지원으로 완공된 정선 공장 개업식에는 최승준 정선군수, 유재철 군의회의장을 비롯해 염동렬 국회의원, 양진영 서울식약청장, 강원도청 및 농림축산식품부 관계자, 지역주민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한성식품 정선지점은 예미농공단지 1만9424㎡부지에 연면적 9097㎡의 제조시설과 부대시설을 갖춘 최신식 자동화시설로 현재 70여명의 근로자가 일하고 있다. 앞으로 100여명을 채용, 운영할 예정으로 포기김치 및 맛 김치 등 1일 47톤, 연간 1만4100톤의 김치를 생산할 계획이다.




한성식품 김순자 대표는 "정선의 고랭지 배추 등 지역특산물을 활용한 김치 가공 공장체험관 설립 및 관광객 유치로 전통식품 6차 산업육성을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와 고용확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김치체험 프로그램을 통한 관광객 유치로 침체되어 있는 신동지역 경제를 활성화하여 정선군 지역경제 발전에 큰 보탬이 되고, 수출을 더욱 확대해 국가 경제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성식품은 1986년 설립해 김치로 33년동안 성장을 해온 김치 전문 중소기업이다.


배너
<김수범의 건강칼럼> 엉덩이 바르게 해야 건강하다...골반대와의 관계는
엉덩이란 단어를 떠 올리면 무엇이 생각날까? 개인에 따라서 다 다르겠지만 미스코리아나 멋진 여성의 걷는 뒷모습이다. 높은 굽의 신발을 신고 걷는 모습은 남성을 유혹하기도 한다. 친구들 중에는 유난히 엉덩이가 커서 오리궁뎅이라는 말을 듣는 사람이 있고 또 엉덩이의 볼륨이 없어서 창피해 하는 사람도 있다. 어떤 경우는 한쪽의 엉덩이만 크거나 올라가서 짝궁뎅이라는 말을 듣기도 한다. 가끔은 엉덩이를 한쪽으로 빼고 삐딱하게 걷는 사람들도 있다. 모두들 엉덩이는 외모적인 면에만 관심을 갖는 경우가 많다. 그렇지만 엉덩이는 체형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며 통증과 연관이 되는 경우가 많다. 엉덩이는 골반대의 모양에 따라 엉덩이가 변하며 허리, 다리의 통증과도 밀접한 관계가 있다. 골반대는 무엇인가? 골반대는 골반을 구성하는 것으로 장골, 천골, 꼬리뼈가 주가 되며 요추와 고관절이 골반대와 연결되어 있다. 골반대가 요추, 고관절의 중간에 있으면서 요추, 흉추, 경추와 고관절, 무릎, 발목, 발과 균형을 잡아주기도 하고 서로에 영향을 주면서 몸의 균형을 잡고 있다. 골반대는 요추, 흉추, 경추와 어떻게 영향을 주는가? 골반대는 몸의 중심에 있으면서 상체로는 요추, 경추, 흉추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