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7 (수)

신상품

배스킨라빈스, 11월 이달의 맛 ‘오레오 쿠키 앤 카라멜’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배스킨라빈스가 11월 이달의 맛 ‘오레오 쿠키 앤 카라멜’을 출시한다. 오레오 쿠키를 활용한 ’클래식 오레오’ 케이크, ‘오레오 쉐이크’, ‘오레오 아포가토’도 함께 선보인다.


이달의 맛 ‘오레오 쿠키 앤 카라멜’은 달콤 짭쪼롬한 솔티(salty) 카라멜 아이스크림에 오레오 쿠키와 진한 카라멜의 만남으로 단맛과 짠맛의 진수를 맛볼 수 있는 제품이다.


함께 출시한 이달의 케이크 ‘클래식 오레오’는 총 7가지 플레이버로 만든 2단 아이스크림 케이크 위에 오레오 쿠키를 듬뿍 올렸다. 이달의 음료 ‘오레오 쉐이크’는 오레오 쿠키 크럼블과 바닐라 아이스크림을 블렌드해 바삭한 오레오의 식감과 부드러운 아이스크림의 풍미를 한번에 즐길 수 있다.


‘오레오 아포가토’는 바닐라 아이스크림, 쿠키앤크림 아이스크림에 진한 에스프레소와 오레오 크럼블을 얹은 메뉴다.


11월 한 달간 다양한 프로모션도 실시한다. 이달의 맛 ‘오레오 쿠키 앤 카라멜’를 포함한 더블주니어는 500원 할인된 3300원에 제공한다. 이달의 케이크 ‘클래식 오레오’는 2000원 할인된 25000원에 만나볼 수 있으며, 이달의 음료인 ‘오레오 쉐이크’와 ‘오레오 아포가토’는 1000원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 가능하다.


SPC그룹 배스킨라빈스 관계자는 “11월 이달의 맛 ‘오레오 쿠키 앤 카라멜’은 달콤한 오레오 쿠키와 짭짤한 카라멜 아이스크림이 완벽하게 어우러지는 신제품”이라며 “마니아 층이 두터운 오레오와 배스킨라빈스가 만나 더욱더 특별해진 11월 신제품을 즐겨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김수범의 건강칼럼> 노화로 생기는 골다공증 예방법
인간은 오래 건강하게 오래 살기를 원한다. 그러나 나이가 들면서 한두 군데씩 문제가 생기기 시작하는 것이 현실이다. 젊었을 때야 무슨 운동을 해도 두려울 것이 없다. 그러나 나이가 들면서 항상 자신의 몸을 관리하여야 한다. 한번 다치면 오래가고 또한 후유증이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그중의 하나가 골다공증이다. 뼈에 구멍이 많아진다는 의미인데, 이것은 단단한 뼈가 푸석푸석해진다는 의미이다. 이것도 노쇠현상의 하나다. 젊었을 때는 웬만해서 뼈가 부러지지 않지만 나이가 들면 가볍게 넘어진 것이 뼈가 부러지고 평생 일어서지 못하는 경우도 있다. 또 한 환자는 젊었을 때 요추의 외상으로 급하게 허리뼈에 나사를 박아서 고정을 하였다. 젊었을 때는 큰 문제가 없었을 텐데 나이가 60이 넘어가자 요추의 나사를 박은 부분이 거의 주저앉아 버린 것이다. 다리의 저리고 아픈 증세를 고생을 하며 잘 낫지도 않고 수술도 하기 힘든 상황이 된 것이다. 어르신들은 보통 한번 다치면 약 6개월 이상 고생을 하게 된다. 바로 골다공증으로 인하여 뼈가 부러지는 골절상이다. 젊은이는 넘어져도 뼈는 부러지지 않고 인대의 손상정도로 끝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중년기가 넘어가면 가볍게 넘어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