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4 (금)

외식.프랜차이즈

파스쿠찌, 론칭 16주년 기념 신제품 시판...버터스카치 음료 3종 선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SPC그룹(회장 허영인)이 운영하는 이탈리아 정통 커피전문점 파스쿠찌가 국내 론칭 16주년을 맞아 에스프레소를 활용한 커피 음료 3종을 비롯해 MD 상품 12종을 출시한다.
 
파스쿠찌는 매년 브랜드 론칭 기념일에 맞춰 이탈리아 에스프레소의 정체성을 담은 S.O.E(Story of Espresso) 메뉴를 출시하고 있다. 2016년의 클래식 이탈리안 메뉴, 2017년의 피오르디에 이어 이번 16주년을 기념한 메뉴는 버터와 크림 등을 재료로 달콤하고 고소한 풍미를 내는 ‘버터스카치’를 활용했다.


신제품 3종은 카푸치노처럼 풍성한 우유거품을 활용해 부드러운 질감이 특징인 ‘버터 스카치노’, 달콤하고 짭쪼름한 맛의 조화가 매력적인 ‘버터스카치 그라니따’, 고소한 피오르 디 젤라또에 버터스카치 에스프레소를 부어 먹는 ‘버터스카치 아포가또’ 등이다.


더불어 신규MD상품으로 ‘완벽한 커피 한 잔을 위한 당신만의 홈 카페’를 콘셉트로 한 이탈리아 직수입 드립커피백 1종, 모카포트 1종, 텀블러 7종, 이탈리아 대표 도시 머그 3종 총 12종을 선보인다. 


한편, 파스쿠찌는 론칭 16주년을 기념하여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먼저, 해피포인트 고객을 대상으로 1만원 이상 구매 시 시그니처 리유저블컵을 1600원에 제공한다.


파스쿠찌 마케팅 담당자는 “론칭 16주년을 맞아 고객들에 다채로운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이탈리아의 커피 문화를 알릴 수 있도록 꾸준히 신제품을 개발하고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배너
[문정림 칼럼] ‘단짠’이 대세인 시대, 어린이 과다 당 섭취 대책은?
‘단짠이 대세’인 것처럼 인식되는 시대에 어린이들의 식생활은 어떤지 돌아볼 필요가 있다. 어린이들의 식생활은 가정과 학교 등의 급식의 내용에 따라 기본적으로 달라지기 때문에 식단 속에 영양소, 열량과 나트륨 등의 함량의 조절은 어른들의 식생활과 함께 달라질 수 있다. 하지만 이러한 하루 세끼의 식생활 이외에 어린이들이 선호하는 음료 등은 급식 이외에도 스스로 선택하거나 선호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음료의 당 성분 등에 대한 또 다른 차원의 관심이 필요하다 식약처가 2013년 발표했던 우리 국민의 당류 섭취량 분석결과 역시 어린이·청소년을 비롯한 30세 미만의 경우 주로 음료류를 통해 당류를 섭취하고 있으며, 음료류 등 가공식품을 통한 당류 섭취량은 유아·청소년의 경우 이미 세계보건기구의 권고 기준을 넘어선 상태라는 결과를 보인 바 있다. 최근 한국소비자원이 시중에 판매되는 어린이음료 14개 제품의 안전성, 품질 등에 대한 시험 및 평가 실시 결과가 발표된 바 있다. 이 결과에 의하면 조사대상 제품의 당류 함량은 5g~24g으로 최대 4.8배의 차이를 보였고, 100ml당 당류 함량은 4.1g~13.1g이었다. 이어 최대 당류 함량이 24g인 제품을 1병 마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