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3 (목)

외식.프랜차이즈

파리바게트, 추석 맞아 '미스터 션샤인' 인기 제품, '실속형 선물세트' 선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파리크라상(대표 권인태)의 브랜드 파리바게뜨가 민족의 대명절 추석을 맞아 1~2만원대의 ‘실속형 선물세트’와 tvN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관련 제품 세트를 출시했다.


먼저 ‘한가위 소담 바구니’는 부드러운 도라야끼와 제주 한천으로 만든 양갱 등을 수제로 만든 대나무 바구니에 소담하게 담았다. 달지 않은 통팥을 가득 넣어 만든 만쥬를 대나무 바구니에 담은 ‘통팥만쥬’도 함께 선보인다.


'미스터 션샤인'에 등장한 제품들도 내놓았다. △벌꿀과 목초 달걀로 만든 ‘순수(秀)벌꿀카스테라’ △다양한 색상으로 시각적인 아름다움과 부드러운 식감을 자랑하는 ‘무지개 카스테라’ △ 드라마에 등장한 왕사탕을 비롯해 밤 도라야끼, 유자 통팥 도라야끼, 아몬드 휘낭시에, 초코 휘낭시에 등을 함께 담은 ‘한가위 다과 바구니’를 선보인다.


가심비 높은 실속형 선물세트도 내놓는다. 이번에 선보이는 실속형 선물세트는 △국내산 가을 사과와 부드러운 크림을 조화시킨 롤케이크 ‘애플롤’ △까망베르·파마산·체다·고다 총 4가지 치즈로 만들어 진한 풍미와 고소한 맛이 특징인 ‘콰트로 치즈 파운드’ △바삭바삭한 타르트에 자색고구마, 단호박, 피칸 등 3가지 맛을 담은 ‘명품타르트세트’ △최상의 바삭함을 유지할 수 있는 황금비율(3mm)의 반죽에 버터, 피칸, 잣, 깨로 고소한 맛을 살린 ‘3mm 황금비율로 바삭하고 고소한 전병세트’ 등이다.


파리바게뜨는 양갱과 같은 전통 간식을 조합한 선물세트도 선보인다. 전통 간식 선물세트는 △4가지 맛의 화과자, 제주 한천으로 만든 달콤한 양갱, 우리 찹쌀로 만든 바삭한 모나카로 구성한 ‘전통다과세트’ △ 제주 한천과 부드러운 팥을 조화시킨 디저트 양갱과 우리 찹쌀로 만든 바삭한 찹쌀 모나카로 구성한 ‘부드러운 양갱 모나카 세트’ △상큼한 제주 천혜향 카스테라, 쫄깃한 떡, 상큼한 유자 가득 도라야끼로 구성한 ‘감사의 선물세트’ 등이다.


한편, 파리바게뜨는 ‘파바 딜리버리’ 서비스를 통해 추석 세트를 선물할 수 있도록 했다. ‘파바 딜리버리’는 케이크, 빵, 샌드위치 등 파리바게뜨 주요 제품을 고객이 지정한 시간과 장소에 배송해주는 서비스다. ‘파바 딜리버리’는 SPC그룹의 해피포인트 멤버십 어플리케이션인 ‘해피앱’의 해피오더 메뉴를 통해 이용할 수 있으며, 오픈 마켓이나 주문앱을 통해서도 이용이 가능하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이번 추석에는 고객들이 좀 더 편리하게 선물을 주고받을 수 있도록 파바 딜리버리와 연계한 서비스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특별한 날을 의미 있게 보낼 수 있는 다양한 실속형 제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전했다.


배너
[문정림 칼럼] ‘단짠’이 대세인 시대, 어린이 과다 당 섭취 대책은?
‘단짠이 대세’인 것처럼 인식되는 시대에 어린이들의 식생활은 어떤지 돌아볼 필요가 있다. 어린이들의 식생활은 가정과 학교 등의 급식의 내용에 따라 기본적으로 달라지기 때문에 식단 속에 영양소, 열량과 나트륨 등의 함량의 조절은 어른들의 식생활과 함께 달라질 수 있다. 하지만 이러한 하루 세끼의 식생활 이외에 어린이들이 선호하는 음료 등은 급식 이외에도 스스로 선택하거나 선호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음료의 당 성분 등에 대한 또 다른 차원의 관심이 필요하다 식약처가 2013년 발표했던 우리 국민의 당류 섭취량 분석결과 역시 어린이·청소년을 비롯한 30세 미만의 경우 주로 음료류를 통해 당류를 섭취하고 있으며, 음료류 등 가공식품을 통한 당류 섭취량은 유아·청소년의 경우 이미 세계보건기구의 권고 기준을 넘어선 상태라는 결과를 보인 바 있다. 최근 한국소비자원이 시중에 판매되는 어린이음료 14개 제품의 안전성, 품질 등에 대한 시험 및 평가 실시 결과가 발표된 바 있다. 이 결과에 의하면 조사대상 제품의 당류 함량은 5g~24g으로 최대 4.8배의 차이를 보였고, 100ml당 당류 함량은 4.1g~13.1g이었다. 이어 최대 당류 함량이 24g인 제품을 1병 마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