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20 (금)

유통

농협, 전사적 일회용품 줄이기 운동 추진

머그컵 사용, 빗물제거기 비치 등 실천 지침 제정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농협(회장 김병원)은 17일부터 전사적인 1회용품 줄이기 운동을 시작하고 임직원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중이다. 

  
정부의 공공부문 1회용품 줄이기 실천에 같이 동참하고 최근 심각한 환경문제로 부각된 1회용품 쓰레기문제의 해결을 위해 생활 속에서 적용할 수 있는 실천 지침을 제정해 실천중이다.

주요 실천 사항으로 사무실 내 1회용 컵 사용금지 및 개인용 머그컵·텀블러 사용, 각종 회의·행사 시 대용량 정수기와 다회용 컵 이용, 우산 비닐커버 대신 빗물제거기 설치, 비닐봉투 대신 에코백 등 장바구니 사용 등을 정하고 임직원들의 동참을 이끌어 낼 계획이다. 

향후에도 농협은 1회용품 감축운동을 명목상 지도에 그치지 않고생활속 실천운동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농협중앙회 주관으로 각 계열사 별 자체 점검반을 조직하고 1회용품 사용여부 및 감축 실태를 정착시까지 주기적으로 관리할 예정이다. 
 
1회용품 줄이기 실천운동의 일환으로 20일 허식 부회장과 농협직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대문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출근길 직원들에게 머그컵과 에코백을 나눠주며 1회용품 감축 임직원 동참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날 직접 직원들에게 머그컵을 나눠주며 임직원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한 허식 부회장은 “환경보존의 중요성이 강조되는 요즘 일회용품 줄이기는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일회성 행사가 아닌 직원들의 생활문화로 정착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