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05 (목)

회수·판매중지

코주부 B&F '모듬부대햄' 식중독균 검출...판매중단.회수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식육가공업소 코주부 B&F에서 제조한 '모듬부대햄'(식품유형:프레스햄)제품이 자가품질검사 결과, 식중독을 유발할 수 있는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 기준 규격 부적합으로 판매 중단 및 회수 조치중이라고 5일 밝혔다.


회수 대상은 유통기한이 2018년 4월 16일인 제품이다.

식약처는 관할 지자체에 해당 제품을 회수하도록 조치했으며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 또는 구입처에 반품해 줄 것을 당부했다.

식약처는 불량식품 신고전화(1399)를 운영하고 있으며, 소비자들이 식품 관련 불법 행위를 목격한 경우 1399 또는 민원상담 전화 110으로 신고해 줄 것을 요청했다. 스마트폰을 이용하는 경우, ‘내손안(安) 식품안전정보’ 앱을 이용해서도 신고 가능하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