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7 (수)

신상품

<푸드투데이's pick> 동원F&B, 올리브코리아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동원F&B, 횟감용 참치로 만든 최고급 영양간식 '뉴트리플랜 고메트릿'


동원F&B(대표 김재옥)의 펫푸드 전문 브랜드 ‘뉴트리플랜’이 국내 최초로 횟감용 참치를 넣어만든 최고급 영양간식, ‘뉴트리플랜 고메트릿’ 5 종(참치 미니스틱 캣, 참치 미니스틱 독, 참치 치즈벨 캣, 참치 치즈벨 독, 참치 크런치)을 출시했다.

반려동물 시장이 날로 고급화되면서 홍삼, 한우 등 고급 원료를 담은 특색 있는 펫푸드가 출시되고 있는데, 고급 수산 식품인 횟감용 참치로 만든 제품이 등장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동원F&B는 참치와 펫푸드 분야에서 오랜 노하우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사람이 먹는 것과 동일한 ‘Human grade’를 표방하며, 참치의 신선한 생육을 엄선해 담은 간식을 내놓았다. 참치는 그 자체로 고단백 식품일 뿐 아니라, 반려 동물의 건강에 중요한 타우린 및 각 종 아미노산 함유량이 높은 건강 식품이다.

‘뉴트리플랜 고메트릿’은 최고급 영양 간식인 만큼, 신선한 참치 생육을 베이스로 연어오일, 참치자숙농축액 등의 오메가-3 지방산과 치즈, 크런치한 키블 등을 활용해 건강성을 담았다. ‘뉴트리플랜 고메트릿’ 5종은 강아지와 고양이의 피모 건강에 좋은 ‘참치 미니스틱 캣’, ‘참치 미니스틱 독’ 2종과 고단백 영양 간식인 ‘참치 치즈벨 캣’, ‘참치 치즈벨 독’ 2종을 비롯해 애견, 애묘의 구강 건강에 좋은 ‘참치 크런치’ 1 종이다. 또한 5 종 모두 비타민과 베타글루칸을 담아 면역 건강성을 높였으며, 장 건강을 위해 프락토올리고당, 유산균 등을 더했다.

동원F&B 관계자는 “값비싼 최고급 원료로 만든 영양 간식으로, 우리 강아지나 고양이들의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을 뿐 아니라 칭찬, 훈련 시 활용하기 좋은 크기로 만들어진 간식이다”라며 “동원F&B는 참치 분야의 특허기술을 활용해, 반려동물의 건강을 위한 다양한 펫푸드를 지속 선보일 예정이다”고 말했다.

‘뉴트리플랜 고메트릿’ 5 종 가격은 애견 간식인 ‘참치 미니스틱 독’과 ‘참치 치즈벨 독’ 120g 한 팩이 4500원이며, 애묘 간식인 ‘참치 미니스틱 캣’과 ‘참치 치즈벨 캣’ 및 겸용 간식인 ‘참치 크런치’ 80g 한 팩이 4000원이다.



올리브코리아, 2018 햇 올리브오일 설 선물세트 출시

이탈리아 올리브 오일 브랜드 ‘프란치’를 국내 독점 수입 공급하고 있는 올리브코리아는 오는 설을 맞아 햇 올리브오일로 구성된 설 선물세트를 출시했다.

올리브는 매년 10월에서 11월에 사이에 수확하는데 프란치는 수확하자마자 바로 올리브 오일로 저온착즙해 신선도가 높고 그린 올리브의 진한 풀잎향과 과실향이 그대로 살아있는 것이 특징이다.

올리브코리아는 햇 올리브 오일로 만든 ‘프란치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 오일’과 ‘마니카르디 발사믹 식초’로 구성된 2018 설 선물세트를 출시하고, 전 품목 10%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번 설 선물세트는 햇 올리브 오일로만 구성된 3종, 올리브 오일과 발사믹 식초 2종 및 3종 세트 등 총 13개 품목으로 다양하게 준비됐다.

프란치 햇 올리브 오일로 구성된 설선물세트는 올리브코리아 공식몰과 신세계몰, 그리고 30일부터 4일간 오픈하는 띵굴마켓에서 구매할 수 있다.

올리브코리아 공식몰에서는 오는 2월까지 구매금액별로 할인 쿠폰 및 올리브 오일 1병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프란치는 2016/2017 월드 베스트 올리브오일 톱10 중 9위에 선정된 이탈리아 명품 올리브 오일이다.


 

배너
<김수범의 건강칼럼> 노화로 생기는 골다공증 예방법
인간은 오래 건강하게 오래 살기를 원한다. 그러나 나이가 들면서 한두 군데씩 문제가 생기기 시작하는 것이 현실이다. 젊었을 때야 무슨 운동을 해도 두려울 것이 없다. 그러나 나이가 들면서 항상 자신의 몸을 관리하여야 한다. 한번 다치면 오래가고 또한 후유증이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그중의 하나가 골다공증이다. 뼈에 구멍이 많아진다는 의미인데, 이것은 단단한 뼈가 푸석푸석해진다는 의미이다. 이것도 노쇠현상의 하나다. 젊었을 때는 웬만해서 뼈가 부러지지 않지만 나이가 들면 가볍게 넘어진 것이 뼈가 부러지고 평생 일어서지 못하는 경우도 있다. 또 한 환자는 젊었을 때 요추의 외상으로 급하게 허리뼈에 나사를 박아서 고정을 하였다. 젊었을 때는 큰 문제가 없었을 텐데 나이가 60이 넘어가자 요추의 나사를 박은 부분이 거의 주저앉아 버린 것이다. 다리의 저리고 아픈 증세를 고생을 하며 잘 낫지도 않고 수술도 하기 힘든 상황이 된 것이다. 어르신들은 보통 한번 다치면 약 6개월 이상 고생을 하게 된다. 바로 골다공증으로 인하여 뼈가 부러지는 골절상이다. 젊은이는 넘어져도 뼈는 부러지지 않고 인대의 손상정도로 끝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중년기가 넘어가면 가볍게 넘어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