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8 (월)

신상품

<푸드투데이's pick> 제너시스BBQ, 삼양식품, 아워홈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제너시스BBQ, 황금올리브치킨 3종 세트 출시


제너시스BBQ 그룹(회장 윤홍근) 의 치킨 프랜차이즈 BBQ가 18일(월) 연말을 맞아 풍성하게 치맥을 즐길 수 있는 황올 치킨 세트 3종을 출시한다.

황올 치킨 세트는 ‘치킨에 자연을 토핑하다’ 라는 컨셉으로 황금올리브치킨과 바다(왕새우), 땅(감자), 나무(바나나)를 재료로 한 사이드 메뉴와 함께 구성됐다.

'황올 왕새우 세트’ 는 황금올리브 치킨과 왕새우튀김(2EA)로 구성돼 있으며 ‘황올 해쉬브라운 세트’ 는 황금올리브 치킨과 해쉬브라운(3EA), ‘황올 바나나튀김 세트’ 는 황금올리브 치킨과 바나나 튀김(3EA)로 구성되어 있다. 고객들은 원하는 세트 메뉴를 선택해 주문 할 수 있다. 

BBQ 마케팅팀 담당자는 “BBQ의 인기메뉴 황금 올리브 치킨 메뉴를 더욱 풍성하게 즐기고 싶다는 고객들의 의견을 반영해 왕새우 튀김, 해쉬브라운, 바나나 튀김과 함께 구성된 세트 메뉴를 야심차게 기획해 선보이게 됐다” 며 “특히 황금올리브 치킨과 바삭한 튀김류가 함께 구성된 세트메뉴가 맥주와 잘 어우러지기 때문에 연말 치맥 파티에 안성맞춤이다” 고 밝혔다.

황올 치킨 세트 3종 가격은 1만9000원 이며 황올 치킨 세트 3종을 즐기고 싶은 고객은 1588-9282 혹은 BBQ 홈페이지(www.bbq.co.kr)와 BBQ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통해서 주문할 수 있다. 


삼양식품, 불닭브랜드 10억개 판매기념 ‘까르보불닭볶음면’ 한정 출시

삼양식품은 불닭브랜드 누적 판매 10억개 돌파를 기념해 한정판 ‘까르보불닭볶음면’을 출시했다.

2012년 4월 처음 선보인 불닭볶음면은 매운 볶음면이라는 새로운 트렌드를 이끌며 출시 2년만인 2014년 4월 누적 판매 1억개를 기록했다. 이후 삼양식품은 치즈, 커리 등 다양한 불닭 시리즈 제품을 선보였고, 특히 해외시장에서 선풍적인 인기로 출시 5년 7개월만에 누적 판매 10억 900만개를 넘어섰다.

‘까르보불닭볶음면’은 매운맛의 핵심인 액상스프와 함께 모짜렐라치즈분말, 크림맛분말, 파슬리 가루 등이 함유된 분말스프를 제공해 한국인의 입맛에 맞는 크림 파스타 맛을 재현해냈다. 까르보불닭볶음면의 맵기는 치즈불닭볶음면(2,323 SHU) 수준으로 매운 음식을 잘 먹지 못하는 소비자들도 즐겨 먹을 수 있는 제품이다.

2018년 3월까지 한정 판매할 예정인 까르보불닭볶음면은 국내 라면 시장에서 좀처럼 찾아볼 수 없는 핑크색 바탕에 하트무늬를 넣은 패키지로 사랑스럽고 귀여운 분위기를 연출하여 10~20대 젊은 여성층에게 크게 어필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까르보불닭볶음면 용기면은 26일 출시할 계획이다.


아워홈, 신제품 '한입 만두카츠' 출시

아워홈이 만두를 커틀릿 형태로 즐길 수 있는 이색적인 신제품 ‘한입 만두카츠’를 출시했다.
 
일반적인 만두가 만두소를 밀가루 피로 감싼 것과 달리, 신제품 한입 만두카츠는 만두소에 생(生)빵가루를 묻혀 튀겨낸 제품이다. 한 입 사이즈의 한입 만두카츠를 배어 물면 국내산 돼지고기로 다져 만든 만두소에서 풍부한 육즙이 터져 나온다. 다진 고기를 사용한 멘치카츠와 유사하지만 당면과 부추 등 신선한 야채가 가득 들어가 전혀 색다른 맛을 자랑한다.

아워홈 한입 만두카츠는 든든한 밥 반찬으로 안성맞춤일 뿐만 아니라 아이들의 영양 간식 및 어른들 술안주로도 좋다.

조리 방법도 간단하다. 튀김 조리기구에 기름을 넉넉히 부어 가열한 후, 해동 시키지 않은 냉동 상태의 ‘한입 만두카츠’를 넣고 약 4분~4분 30초간 튀겨내면 된다. 제품이 위로 떠올랐을 때 꺼내 1~2분간 기름을 뺀 후 먹으면 더욱 바삭하게 즐길 수 있다. 소비자 가격은 400g기준 4980원이다.

아워홈 관계자는 “신제품 한입 만두카츠는 일식 돈카츠의 바삭바삭한 튀김 옷과 고기만두의 육즙 가득한 만두소 등 돈카츠와 만두의 장점만 쏙쏙 빼서 담은 제품”이라고 말하며 ”이 세상에 없던 신개념 만두인 만큼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