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30 (목)

식품

국내 식품산업 발전 방향 제시...'대한민국 식품대전' 개막

12월 2일까지 4일간 190개 기업 제품전시, 바이어 상담회 등 진행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2017 대한민국 식품대전(Korea Food Show, KFS)이 4일간의 일정으로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개막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영록)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여인홍, 이하 aT)는 29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2017 대한민국 식품대전 개회식을 진행했으며 이후 12월 2일까지 총 4일간, 참관객과 업계 관계자를 대상으로 국내 중소식품기업, 농가창업기업 등 190개 기업 제품전시와 바이어 상담회 등을 진행한다.

‘맛을 담아, 희망을 담아’를 주제로 열리는 올해 식품대전 개회식은 aT 여인홍 사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문을 열었으며 이어 식품·외식산업 발전 유공자 시상식과 개막 퍼포먼스 등이 진행됐다.
   
시상식은 식품 수출 등으로 국내 식품·외식산업 발전에 기여한 인물에게 김영록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수여했으며 은탑산업훈장을 수여받은 오뚜기 이강훈 대표이사 등 총 13명이 수상했다.
   
개막 퍼포먼스는 국내 식품산업 발전을 염원하는 희망나무에 꽃이 피는 모습으로 진행했다. 농림축산식품부 김영록 장관과 aT 여인홍 사장을 비롯해 농림축산해양수산위원회 설훈 위원장, 식품산업협회 이창환 회장, 한국식품연구원 박용곤 원장, 신세계푸드 최성재 대표이사, 신희찬 식품명인 전수자, 2017 대학생 식품 논문경진대회 조경 최우수상 수상자 등 정부와 산학연 주요 관계자가 함께 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박람회에는 중소식품기업관, 식품선도기업관, 농가창업기업관 등 총 5개 전시관에 190개 식품기업이 참가했으며, 중소식품기업관에 참여한 154개 기업은 자사 제품 전시와 비하인드 스토리 소개로 참관객에게 제품을 홍보, 판매한다. 그 밖에 식품선도기업관(6개사), 농가창업기업관(11개사), 식품스타트업기업관(12개사), 해외인기수출농식품관(7개사) 참여 기업 36개사도 자사 소개, 자사 제품 전시 등을 진행한다. 
 
또한 식품대전 참여기업의 국내외 판로 활성화를 목적으로 대규모 농식품 수출상담회(2017 Buy Korean Food, BKF 2017)가 개막당일 개최되는데, 중국, 일본, 미국 등 20개국 해외 바이어 111명이 참가해 187개 국내 농식품 수출업체와 수출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11월 30일과 12월 1일에는 국내 유통업체·홈쇼핑 MD 등 100여 명이 참여하는 국내 바이어 상담회도 진행한다.
 
뿐만 아니라 해외 14개국 15개 도시에서 개최한 한식요리 콘테스트 우승자를 국내로 초청하는 ‘한식요리콘테스트 우승자 팸투어’를 KFS와 연계하여 11월 28일부터 12월 2일까지 4박 5일간 다양한 한식교육 및 식문화 체험을 진행할 계획이다.

여인홍 aT 사장은, “올해 대한민국 식품대전은 국내외 200여 개 우수 식품기업과 제품 및 식품명인 전통식품, 국내 식품산업 현재와 미래 모습까지 한 자리에 마련했다"라며, “2017 대한민국 식품대전이 국내 식품산업의 발전 방향을 제시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