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30 (토)

정책.행정

가락동에서 과천으로...김영록 장관 황금연휴 첫 행보는?

농수산도매시장 방문 후 설훈 농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장과 한돈데이 참석해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김영록 농림축산식품부장관이 추석명절과 맞물린 황금연휴의 첫 번째 업무로 가락동과 과천을 오가며 바쁜하루를 보냈다. 김영록 장관은 30일 오전 가락동 농수산도매시장을 찾아 추석 성수품 수급상황을 점검하고 상인들을 격려했다.


김 장관은 가락동 방문 후 과천 서울랜드에서 열린 ‘제4회 한돈데이(1001)’를 참석했다. 한돈자조금이 주최하고, 농림축산식품부, 대한한돈협회, 농협중앙회가 후원하는 한돈데이(1001)는 돼지 코와 꼬리 모양을 본 따 지난 2014년부터 매년 10월 1일 개최됐지만 올해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소비 극대화를 위해 하루 앞당겨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설훈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장, 이병규 한돈자조금 위원장, 홍보모델인 배우 조정석과 헬로비너스 나라 등 축산업계를 비롯한 각계각층 인사와 사전 초청 시민 5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과거에는 부처 수장은 명절 연휴 때도 상당 시간을 업무에 할애했지만 '쉬는것도 미덕'이라는 말을 솔선하기 위해서 공식일정을 최소화 할 것이지만 추석 물가와 민생에 대한 안테나는 열어 둘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