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10 (목)

외식.프랜차이즈

bhc치킨, 복날 맞이 메뉴로 인기몰이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복날 음식으로 치킨이 인기를 끌고 있다. 치킨 프랜차이즈 bhc치킨은 초복이 포함된 지난 7월 9일부터 15일까지 일주일간의 매출이 전 주보다 15% 늘어났다고 밝혔다.


이에 젊은 층이 주고객인 bhc치킨은 올해 마지막 복날인 말복에 전화주문 외에도 e쿠폰을 통한 매출을 기대하고 있다.


e쿠폰은 상품 구성을 특화해 모바일이나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메뉴별 또는 금액권으로 구매하여 치킨을 주문할 수 있는 전자상품권이다.


주문이 편리하고 배송 걱정이 없다는 장점으로 인해 e쿠폰을 선물하는 경우가 늘어나고 있다. 특히 SNS와 모바일에 익숙한 젊은 층을 비롯해 자녀를 둔 주부들이 e쿠폰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


bhc치킨은 현재 카카오톡 선물하기, G마켓, 11번가, 옥션, G9, 위메프, 롯데몰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뿌링클, 맛초킹 등 대표 메뉴는 물론 치레카, 치바고 등 올해 선보인 신제품까지 다양한 메뉴의 e쿠폰을 손쉽게 구매할 수 있다.


한편 bhc치킨은 말복을 비롯해 최근 지속되는 무더위에 속에 저렴하게 치킨을 구매할 수 있는 프로모션을 전개하고 있다.


배달앱 요기요에서는 오는 14일까지 국내산 통다리살을 그릴에 구운 ‘붐바스틱’ 치킨을 2000원 할인하는 이벤트가 진행되며 카카오톡 주문하기에서는 8월 말까지 매주 수요일마다 전 메뉴에 대해 3000원 할인된 가격으로 bhc 치킨을 구매할 수 있다.


bhc치킨 김용희 수도권운영팀장은 “치킨 e쿠폰은 실속 있는 선물 아이템으로 인기가 많다. 복날뿐만 아니라 무더위가 지속되는 동안 단백질이 풍부한 닭 요리로 건강한 여름 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