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24 (월)

경상도

“포항의 맛, 오감으로 느낀다”맛&락 페스티벌 26일 개막


[푸드투데이 = 금교영기자]  경상북도 포항시(시장 이강덕)가 오는 26일부터 30일까지 5일간 영일대 해상누각앞 광장에서 ‘제6회 맛&樂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포항 국제불빛축제와 병행해 포항을 찾는 관광객에게 지역 대표음식을 홍보하기 위해 마련됐다.


포항의 맛 포항물회, 영일만검은돌장어, 등푸른생선막회, 해풍국수 등 30종류 메뉴와 간편먹거리로 호꼬바, 오감바, 허니문어, 오징어 수제 소세지 등 20종류 메뉴, 특별이벤트 요리로 터키 현지인 요리사가 직접 만든 지중해음식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해양과학고등학교 심현철 교사와 학생들이 지난달 청년푸드버스킹 경연대회에서 최고판매량으로 특별상을 수상한 오징어 수제소세지도 맛볼 수 있다.


이와 함께 시민과 관광객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과일·야채카빙과 한과체험, 수타면체험, 떡메치기 등 다채로운 음식만들기 체험행사도 준비돼 있다.


포항시 관계자는 “생활의 달인이 생선회로 케익과 부케를 즉석에서 만들어 공개경매를 하고, 참치해체쇼와 함께 참치회, 초밥도 맛볼 수 있으며 폭탄주 이모의 폭탄쇼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도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