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6.12 (월)

정책.행정

식약처, 중·고등학생 대상‘제7기 식의약 영리더’모집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손문기)는 청소년들이 일상생활에서 식품과 의약품을 안전하게 사용하는데 필요한 정보를 지역사회에 전파‧공유하는 ‘제7기 식의약 영리더’를 12일부터 오는 30일까지 6개 지방식약청별로 모집한다고 밝혔다. 
 
‘식의약 영리더’는 중・고등학생 3~4명이 한 팀이 되어 식의약 소통주제에 대해 토론하고 UCC·로고송 제작, 캠페인 등 온·오프라인 홍보활동을 전개하는 프로그램으로 지난 2011년부터 운영돼 왔다.
 
이번 ‘식의약 영리더’ 참가 주제는 ‘당 바로 알고 건강하게 먹기’, ‘GMO 바로알기’ 등 6개이며, 이 중 1개 주제를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최종 참여자는 참가 신청자 중 총 50팀 내외로 선정해 7월 7일 식약처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할 예정이며 활동기간은 7월 14일부터 9월 29일까지 약 3개월이다.
  
영리더로 선정된 팀에게는 식약처장의 위촉장이 수여되고 봉사활동시간 인정, 우수활동팀 시상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자세한 내용은 식약처 홈페이지(www.mfds.go.kr> 알림> 공지/공고 >공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식약처는 ‘나트륨 섭취 줄이기’에 대한 국민 공감대 확산을 위해 ‘2017년 나트륨 줄이기 아이디어 공모전’을 실시하여 우수 작품 12점을 최종 선정했다.


배너
배너

배너